반드시 여러분들이 꼭 관리를 해 줘야 됩니다.

관리자가 따로 없습니다.

무조건 좀 오래된 사람들은 관리를 해 줘야 됩니다.

혼자 왔다 갔다 하면 힘이 없습니다.

누구를 붙잡아 주고, 잡아 주고, 이끌어 주고 그렇게 서로 친하게 되면 앞으로 계속 섭리사 끝날 때까지 친한 친구가 되잖아요. 꼭 그렇게 해 줘야 됩니다.

누가 힘들다고 하면, 얼른 소식 듣고 “알겠습니가.” 하고서

하나님께 기도하고 쫓아가서 그 사람의 친구가 되어 주고, 얘기도 해 주고, 대화거리가 되어 주고, 붙잡아 주고 해야 됩니다.

한번 붙잡아 준 사람은 그 사람에 대해서 잘 알게 되고, 사람 잡아주는 것을 잘합니다.

 

 

혼자 와서 생활한다는 것은 힘듭니다. 어려워요. 그런 것을 꼭 해 줘야 됩니다.

'정명석 목사님에 대하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때 현실만 봤을 때는 희망이 없었습니다  (1) 2016.06.25
자기관리 2편  (0) 2016.06.22
자기관리1편  (0) 2016.06.20
세상만사 삶의 이치  (0) 2016.06.19
생명관리  (1) 2016.06.19
정명석 목사님 의 삶  (3) 2016.06.17
Posted by 한재석

댓글을 달아 주세요